본문내용 바로가기 탑 메뉴 바로가기 좌측 메뉴 바로가기

어린이집
지원

어린이집 지원 보육행정 보육정책

보육정책

정책뉴스 상세보기의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수정일, 첨부파일, 내용을 나타내는 표입니다.
감소했지만, 인플루엔자는 아직 유행중!
작성자 중앙센터 조회 2610
등록일 2017-01-18 수정일 2017-01-18
공유하기
첨부파일

[보도참고자료]_감소했지만,_인플루엔자는_아직_유행중!.hwp 다운로드

감소했지만, 인플루엔자는 아직 유행중!

인플루엔자 유사증상자분율 2주째 감소 추세-

예방접종과 항바이러스제 투여로 예방·치료 가능

30초 이상 손씻기, 기침예절지키기 등 개인위생 실천이 가장 중요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기석)는 인플루엔자의사환자분율*이 2주째 감소하고 있지만, 아직 유행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 인플루엔자의사환자분율= 인플루엔자의사환자수/총진료환자수×1,000

**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발령(2016.12.8.)

인플루엔자 표본감시결과, 외래환자 1,000명당 인플루엔자 의사환자수가 2016년 51주(12.11.~17.) 61.8명, 52주 (12.18~24.) 86.2명으로 증가한 후 53주(12.25.~31.) 63.5명, 2017년 1주(1.1~7.) 39.5명(잠정치)으로 2주째 감소하였다.

실험실 감시를 통해 검출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2016-2017절기(36주~1주) 들어 총 563건으로 모두 A형인 A/H3N2형이었고, B형 바이러스는 아직 검출 되지 않았다.

최근 유행하는 A/H3N2형은 유전자 분석결과, 올해 백신주와 항원성이 유사*하여 예방접종을 받으면 효과가 있고, 항바이러스제에 대한 내성도 없어 효과적인 치료가 가능**하다고 설명하였다.

* 2016-2017절기 권장백신에 포함된 A/Hong Kong/4801/2014(H3N2)-like virus와 유사

** 인플루엔자 증상 시작 48시간 이내에 항바이러스제를 투약할 경우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전파력 및 이환기간을 줄이고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음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아직까지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만성질환자, 임신부 등 고위험군과 학생, 직장인 등 접종희망자의 경우 지금이라도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당부하면서,

* 보건당국은 추가 접종수요가 증가하더라도 민간의료기관 유료용 백신수급에 차질이 없도록 백신제조사와 일선병의원간 “백신수급 핫라인”을 운영 중에 있음(총 473건, 약52,000도즈 긴급배송 실시, ’16.12.28∼’17.1.10)

“예방접종을 받으면 현재 유행중인 A형 인플루엔자와 향후 유행이 예상되는 B형* 인플루엔자 예방도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 B형 바이러스 감염에 의한 증상은 비교적 A형 인플루엔자보다 가볍지만(경증), 주로 이듬해 봄철(4∼5월)까지 유행이 길게 지속되는 특징이 있음

* ILI: Influenza Like Illness로 38℃이상의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을 보이는 경우

아울러,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나타나면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고, 전파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 방문을 피하여 줄 것과 30초이상 손씻기, 기침예절지키기 등 개인위생 실천을 반드시 지켜줄 것을 거듭 강조하였다.

<붙임>

  1. 인플루엔자 발생 현황
  2. 생활 속 예방수칙 및 개인위생 실천

감염병감시과 2017-01-12